한 걷기 마니아의 인생 산책기 ‘ 그곳에 가면 행복이 흐른다 ’ 출간
한 걷기 마니아의 인생 산책기 ‘ 그곳에 가면 행복이 흐른다 ’ 출간
  • 김의석
  • 승인 2019.06.14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걷기를 예찬하는 책이 많지만 이 책은 저자의 소박한 경험이 계기가 되어 걷기 모임으로 발전하는 과정을 담은 것이어서 이채롭다. 그는 사실 극심한 허리 통증 탓에 병원을 찾기 전까지는 걷는다는 행위에 큰 의미를 부여한 적이 없는 평범한 생활인이었다. 

의사로부터 ‘숲길 걷기’라는 뜻밖의 처방을 받고 그 이후로 6개월 동안 걷기를 시작하면서 그의 인생은 달라졌다. 걷기만으로도 허리 통증에서 벗어날 수 있었고 감기에 잘 걸리던 허약 체질마저 고칠 수 있었다. 걷기의 효과를 체험한 그는 안산 자락길에서 만난 이들과 걷기 모임을 만들기에 이른다. 이 모임의 대표인 그는 매주 토요일마다 30여명의 회원과 함께 숲길 걷기를 실천하고 있다. 

그는 걷기 여행을 위해서는 자연 속을 걷고 좋은 사람들과 함께하라고 권한다. 마음에 맞는 사람과 숲속을 걷는 것만으로도 몸과 마음의 치유를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이다. 자연 속을 걷기 위해 그가 걸은 곳은 제주의 올레와 한라산, 괴산의 산막이 옛길, 인제 원대리 자작나무 숲과 같은 곳이다. 허리와 무릎에 무리가 가지 않는 평지 걷기를 실천할 수 있으면서도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곳들로 정했다. 그는 이곳에서 걸으며 자연으로부터 받은 감동을 기록했다. 

좋은 사람들과 함께 걷기 위해 모임을 만든 그의 이야기에는 사람이 빠지지 않는다. 웃긴 포즈로 사진을 찍은 회원 덕에 모두 배를 잡고 웃었던 일, 명성산 억새밭에서 모두 힘들었지만 서로를 챙기며 걸었던 기억, 흔들바위가 무서워 엉거주춤하는 회원을 보고 웃음 지었던 일, 아차산에서 새해 첫 일출을 맞았던 일 등 그는 좋은 사람들과 함께했기에 걷기의 참행복을 느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저자 윤문식 씨는 “자연과 함께 호흡하며 몸에 무리가 가지 않는 평지 걷기를 통해 건강이 많이 회복됐다”며 “좋은 사람들과 함께 정을 나누는 걷기 여행이야말로 진정한 힐링법”이라고 말했다. 


  • 인천광역시 서구 로봇랜드로 155-11 (로봇랜드 로봇지원센터) 902호 (우 22851)
  • 대표전화 : 032-715-4917
  • 팩스 : 032-715-49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형
  • 법인명 : (주)트라이셀인터내셔널
  • 제호 : 로봇드론신문 - Robot & Drone Newspaper
  • 등록번호 : 인천 아 01349
  • 등록일 : 2017-07-12
  • 발행일 : 2017-07-12
  • 발행인 : 김승혁
  • 편집인 : 김재형
  • 로봇드론신문 - Robot & Drone Newspaper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로봇드론신문 - Robot & Drone Newspape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dnews.webmaster@gmai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