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센트 클라우드, ChinaJoy 2019에서 '텐센트 클라우드·클라우드 게이밍 솔루션' 공개
텐센트 클라우드, ChinaJoy 2019에서 '텐센트 클라우드·클라우드 게이밍 솔루션' 공개
  • 이영로
  • 승인 2019.08.07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2일, 텐센트 클라우드(Tencent Cloud)가 ChinaJoy 2019에서 '텐센트 클라우드·클라우드 게이밍 솔루션(Tencent Cloud·Cloud Gaming Solution)'을 공개했다. 이 솔루션은 세계 게임 개발자와 플랫폼에 원스톱 클라우드 게이밍 솔루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텐센트 클라우드와 WeGame은 '천애명월도', 'Chinese Parents', 'Blood of Steel', '삼국살' 등 테스트용으로 다양한 게임을 공동 출시하고, 클라우드 게임을 체험할 기회를 제공하였다.

국내외 시장에서 매우 인기 많은 '천애명월도'를 예로 들자면, 전통적인 운영 모드에서 이 게임의 다운로드 패키지는 최대 17GB에 달한다. 다운로드 속도가 2MB/S라면 이 게임을 다운로드받는 데에만 2시간이 걸린다. 설치 후에는 용량이 최대 32.4GB가 된다. 그러나 클라우드 모드에서는 다운로드나 설치를 기다릴 필요 없이, 바로 WeGame 클라이언트를 시작해서 구매한 게임을 플레이할 수 있다.

텐센트 클라우드 게임 솔루션 사장 Yang Yu는 "클라우드 게임은 어디에서나 게임 플레이가 가능한 새로운 시대를 대변한다"라며 "텐센트 클라우드 게이밍 솔루션은 게임 개발자에게 안정적이고 빠르며 양질의 기술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전념하며, 이를 통해 자사의 시장 경쟁력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 최초의 '멀티-엔드 접근성, 원활한 업데이트' 솔루션

텐센트 클라우드 게이밍 솔루션은 텐센트-RTC라는 영상 전송 기술을 채택했다. 게임 개발자는 다양한 플랫폼에 적용할 수 있는 게임을 개발함으로써 비용과 시간을 절감할 수 있다. 한 예로 WeGame은 준비부터 설치까지 겨우 3일 만에 진행했다. 이 솔루션은 클라우드 게이밍 업그레이드도 지원한다. 사용자가 플레이를 시작할 때마다 자동으로 최신 버전을 적용한다.

엣지 컴퓨팅으로 더욱 가까워지는 사람들

텐센트 클라우드는 IaaS 레이어에서 국가 엣지 컴퓨팅 데이터센터를 통해 플레이어와의 서비스 거리를 더욱 좁히고, 저지연시간 및 저비용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다른 한편으로, 이 게임 솔루션은 GPU 자원을 재분배해서 서버 비용도 낮춘다.

안정적인 고품질 이미지

텐센트는 10년 넘게 QQ와 위챗에서 수억 명의 사용자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했다. 텐센트는 세계 굴지의 오디오와 비디오 서비스를 보유하고 있다. 이와 같은 경험과 역량을 통해 클라우드 게임을 위한 안정적인 고해상도 이미지를 제공한다. 네트워크가 불안정할 때에도 사용자가 그 영향을 받을 가능성은 적다. '텐센트 X-Bright' 기술을 바탕으로 더욱 낮은 비트 전송률과 고해상도 게임을 제공한다. 이는 대담하고 획기적인 행보다.

뿐만 아니라, 텐센트 클라우드는 영상 표준화 기관과도 협력한다. 양측은 공동으로 클라우드 게임 시나리오에 표준을 적용한다. 새로운 코딩 포맷이 네트워크 안전성을 보장함에 따라, 게이머 경험이 더욱 향상됐다.

5G 상용화로 클라우드에서 장치로의 데이터 전송 속도가 대폭 증가하고, 클라우드 게임 응용이 촉진됨에 따라 현실성이 급격히 부상했다.

추가로 Yang Yu 대표는 텐센트 클라우드가 클라우드 게임을 위한 더 많은 시나리오를 탐색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예를 들어, 실시간으로 중계되는 게임을 시청할 때 해당 게임을 다운로드받지 않고도 온라인으로 스트리머와 상호작용할 수 있다. 광고 측면에서 정보는 사용자와 함께 흘러가며, 그에 따라 간단한 클릭만으로 게임을 플레이할 수 있다. 이는 궁극적으로 광고 효율성을 높인다.


  • 인천광역시 서구 로봇랜드로 155-11 (로봇랜드 로봇지원센터) 902호 (우 22851)
  • 대표전화 : 032-715-4917
  • 팩스 : 032-715-49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형
  • 법인명 : (주)트라이셀인터내셔널
  • 제호 : 로봇드론신문 - Robot & Drone Newspaper
  • 등록번호 : 인천 아 01349
  • 등록일 : 2017-07-12
  • 발행일 : 2017-07-12
  • 발행인 : 김승혁
  • 편집인 : 김재형
  • 로봇드론신문 - Robot & Drone Newspaper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로봇드론신문 - Robot & Drone Newspape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dnews.webmaster@gmail.com
ND소프트